알림

난인

  난인은 ‘난취’, ‘난웨’라고도 불리며 음악문화의 ‘산화석’이다. 나인은 선진시기에 기원해서 당나라 시기에 발전하여 송나라 시기에 형성되었다. 난인의 창법은 당나라 이전 한족의 옛 민족창법을 보류했고 창자와 연주자의 재창작이 매우 임의적으로 진행된다. 사람들은 은은한 노래소리를 들으면서 근심 걱정이 없는 생활의 아늑함과 즐거움에 도취되곤 한다.

추천장소: 난인거(스밍구 궁위안서로 18번)